사회

전북 밤사이 강하고 많은 비…호우·강풍·풍랑 특보

작성자 정보

  • 바른경제TV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고석중 기자 = 전북지역은 23일 정체전선상에서 발달한 저기압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고 있다. 이 비는 내일(24일) 아침까지 이어질 전망으로 예상 강수량은 30~100㎜(많은 곳 120㎜ 이상)다.

기상청은 늦은 오후를 기해 호우 예비특보를 발효하고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 이상의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예상된다"라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대비를 당부했다.

비가 내리는 동안에는 가시거리가 매우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어, 퇴근길 교통안전에 신경을 써야 한다.

강풍 예비특보가 발효된 서해안 지역(군산, 김제, 부안, 고창)은 오후 들어 바람이 순간풍속 초속 20m 내외로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순간풍속 시속 15m 내외로 강하게 불겠다.

서해남부해상에도 바람이 시속 35~60㎞(초속 10~16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2.0~4.0m로 매우 높아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특히 유의해야 한다.

서해남부 모든 해상에는 이날 저녁을 기해 풍랑 예비특보가 내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k9900@newsis.com

 

[전북=뉴시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