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사, 내년도 최저임금 놓고 평행선 [뉴시스Pic]

작성자 정보

  • 바른경제TV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류현주 김지현 기자 = 내년도 최저임금을 심의하는 최저임금위원회 6차 전원회의가 23일 열렸다.

최저임금위원회는 이날 오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 제6차 전원회의를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경영계는 내년도 최저임금으로 동결안인 9160원을 제시했다. 사용자위원인 류기정 한국경영자총협회 전무는 이날 회의 모두발언에서 "기업의 지불능력과 법에 예시된 결정기준을 볼 때, 내년 최저임금은 올해보다 인상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앞서 노동계는 올해 적용 최저임금보다 1730원(18.9%) 많은 1만890원을 최초요구안으로 제시한 바 있다. 이를 월급으로 환산한 금액은 227만6010원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ryuhj@newsis.com, fine@newsis.com

 

[서울=뉴시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