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오세훈 "이준석 법적대응, 우려스러워…자중자애 해달라"

작성자 정보

  • 바른경제TV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조현아 기자 = 오세훈 서울시장이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 체제 전환에 대해 이준석 대표가 법적 대응을 예고하자 "선공후사의 마음으로 자중자애해달라"고 촉구했다.

오 시장은 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이준석 대표가 지금 이러는 건 국민에게도, 당에게도, 자신에게도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오는 13일 법적 대응을 비롯한 자신의 정치적 진로 등과 관련해 기자회견을 실시하겠다고 예고한 상태다.

오 시장은 "윤석열 대통령이 휴가 복귀 일성으로 '초심을 지키면서 국민의 뜻을 잘 받들겠다'고 했다"며 "이런 와중에 이 대표는 법적 대응을 예고하고 있다. 매우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은 국가적 경제·안보 복합위기를 풀기 위해 모두 함께 힘을 모아야 할 시기"라며 "임기 초 대통령이 마음껏 일할 수 있도록 합심협력할 때이지 시시비비를 가릴 때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서울=뉴시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