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블링컨 美국무, 바이든 방한 기간 졸업식 연설…수행 안 할 듯

작성자 정보

  • 바른경제TV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김난영 특파원 =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오는 20~22일 조 바이든 대통령 방한 기간 동행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국무부는 9일(현지시간) 블링컨 장관이 오는 21일 조지타운대 월시스쿨(SFS) 졸업식에서 연설한다고 밝혔다. 이 행사에서 블링컨 장관은 명예 박사 학위를 수여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기간은 바이든 대통령 방한 기간과 겹친다. 일정을 고려할 때 블링컨 장관은 순방에 동행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국무부는 해당 내용을 우리 정부에도 미리 통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일정은 바이든 대통령 방한 및 윤석열 대통령과의 한·미 정상회담 일정보다 먼저 확정돼 있었다고 한다. 다만 한국 순방 후 일본에서 열릴 쿼드(Quad) 정상회의를 수행할 가능성은 여전히 남아있다.

현재 바이든 대통령 방한 일정에는 제이크 설리번 국가안보보좌관을 비롯한 백악관 보좌관, 고문 등이 동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imzero@newsis.com

 

[워싱턴=뉴시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